메뉴 건너뛰기

문현동 푸르지오

관련기사

‘고촌센트럴자이’ 개관 3일간 2만6000명 몰려

 

고촌 뉴스4.jpg

 

GS건설은 ‘고촌센트럴자이’ 본보기집에 지난 27일부터 3일 동안 총 2만6000명 이상의 방문객이 다녀간 것으로 집계됐다고 30일 밝혔다.

이는 후분양 단지로 공급된 것이 영향을 크게 미쳤다는 분석이다. 골조는 물론 녹지 면적이나 조망권 등을 직접 확인해 상품 사전 검증이 가능하기 때문이다.

또한 당초 예상보다 1억 원 낮춘 분양가도 한 몫 했다는 평가다. 고촌센트럴자이는 8억 원 중반대로 분양가가 예상됐지만 실 분양가는 7억 원 초·중반대부터 책정됐다.

박찬주 분양 담당자는 “고촌센트럴자이 는 지난 2018년 이후 고촌읍에서 5년 만에 공급되는 새 아파트”라며 “서울 마곡지구 등 업무지구가 가까운 입지에 들어서 분양 이전부터 수요자들의 관심이 컸다”고 말했다.

고촌센트럴자이는, 지하 2층~지상 최고 16층 17개 동 규모로 지어진다. 아파트 전용 63~105㎡ 총 1297가구 및 근린생활시설 등으로 구성된다.

분양 일정은 11월 6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7일 1순위∙8일 2순위 순으로 청약을 받는다. 김포시 또는 수도권 거주자 중 청약통장 가입기간 12개월 이상, 지역별∙면적별 예치금액 충족시 1순위 청약이 가능하다. 유주택자도 청약할 수 있다.
 

동아닷컴 정진수 기자 brjeans@donga.com

이 게시물을

공유하기

위로